운전자나 보행자나 다 한번쯤은 상상해 봄직한 일이 아닐까요?

방향등 안켜고 갑자기 끼어드는 차때문에 이빨 두드득 갈아본적 여러번이고..

횡단보도를 건너려고 하는데 꼭 중간에 차량을 멈춰서서 지나다닐때 불편을

끼치는 운전자를 눈알 부릅뜨고 째려본 적이 여러번이며..

내 차를 완전히 가로 막고서는 연락처 남겨놓지도 않고, 사이드 브레이크까지

걸어놓은 차량의 유리창을 깨려고 상상해 본적이 여러차례였습니다!!

공감하시는 분들 계시면 보시면서 함께 스트레스 날려 보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