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키 톡톡] ‘피겨 퀸’ 김연아의 피겨스케이팅 경기 장면을 애니메이션화한 UCC(User Created Contents) 동영상이 새삼 주목을 받고 있다.

화제의‘연아 세헤라자데’동영상



‘Mendips9’란 아이디의 네티즌이 지난 5일 동영상 포털사이트 유튜브에 올린 ‘연아 세헤라자데’는 김연아가 지난 11월 출전했던 피겨스케이팅 그랑프리 시리즈 3차대회 ‘컵 오브 차이나(Cup of China, COC)’ 프리스케이팅 장면을 붓으로 그린 듯하다.

하얀색 배경 화면에 단순한 검은색을 사용해 김연아를 묘사했지만 동영상 속 그녀의 표정과 연기 장면은 우아하다. 또 경기 당시 점프 실수 장면도 정확하게 잡아내 보는 이의 탄성을 자아내게 한다. 해당 동영상은 9일 오전9시 현재 8만4000여 조회수를 기록할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다.

이 동영상을 접한 국내외 네티즌들의 반응도 뜨겁다. ‘m4810’ 란 아이디를 사용하는 미국 네티즌은 “놀랍고 대단하다”며 “왜 영어 제목으로 올리지 않았냐. 이같이 훌륭한 애니메이션은 더 많은 사람들이 봐야 한다”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hilee119’란 아이디의 또 다른 미국 네티즌도 “너무 멋진 애니메이션 작업이다”고 적었다.
‘singclare69’은 동영상의 묘사법을 칭찬하며 “그녀는 가장 예술적인 스케이터다”고 극찬했다.

'과자로 김연아 그리기' UCC를 제작해서 인터넷에 올렸더니
여기 출연해서 그림을 그린 제 후배를 섭외해 달라는 방송국 작가들의 연락이 계속되네요.
-SBS 스타킹..
-SBS 있다 없다..
-KBS 2TV '국민소통 버라이어티 뉴스왕'  등.. 


참, 재래시장 활성화를 위해 제작된 '미쳤어 재래시장'편을 보고는
어제 KBS 2TV '세상의 아침'에서 후크필름 UCC제작을
소개하겠다고는 연락도 받았습니다.

 방송컨텐츠의 부족으로 방송국 작가들이 UCC쪽에서 소재를 얻으려는
움직임이 많아질 것이라는 예측을 하긴 했지만..
이런 예측을 뒷받침 해주는 현상을 보여주는 것 같습니다.
IPTV사업이 본격화되어지면 아마 이런 현상이 더욱 거세지겠죠?





후크필름에서 제작한 과자로 김연아 그리기가 올리자마자 무섭게
Daum을 비롯한 각종 포털과 UCC사이트 메인을 차지했습니다.
12월 10일부터 진행될 그랑프리 피겨스케이트 파이널 대회에서 김연아선수의
좋은 성적을 기대해봅니다^^

김연아의 독보적인, 환상적인 연기를 두고 미국 네티즌들도 찬사를 아끼지 않았는데요.
미국 네티즌과 외신들은 김연아를 비롯해 아시아 선수들이 각종 대회를 휩쓸자 위기감을 느끼면서
"빨리 경험을 쌓아 이러한 상황을 극복해야 할 것"이라는 보도와 게시물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미국 피겨 스케이트 전문 사이트인 '아이스네트워크(ice network)'는 "김연아를 이기려면
미국 선수들이 어떤 기술을 갖춰야 할까"면서 토론을 벌이기도 했습니다. 'NCSk8ingFan'은 "김(Kim)은
여러가지 악조건을 극복하고 (경쟁자들과) 큰 격차를 드러낸 연기를 보이고 있다"면서 "미국 선수들도 높은 기술을
시도하면서 도전할 줄 알아야한다"고 지적했고, 'icebeauty'는 "김연아는 항상 꾸준한 실력을 드러내기에
(경험이 부족한) 미국 선수들도 깔끔한 연기를 보이려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또다른 피겨 스케이트 전문 사이트인 '골든스케이트(golden skate)'의 팬포럼(Forum)에서는 김연아 선수의
의상에 대한 칭찬이 끊이지 않았습니다. 'Bennett'은 "다른 많은 사람들도 그렇겠지만 오늘 김연아의 의상은
매우 화려했다(gorgeous)"고 평하면서 "이전보다 확실하게 눈에 띄어 매우 만족스러워 보였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Tinymavy15'도 "작년에도 그녀의 의상이 아주 마음에 들었는데 정말 (기절시킬만큼)
훌륭해 보였다(stunning)"면서 "대단히 완벽한 의상을 택했다"고 연신 좋아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미국 외신들의 칭찬섞인 기사도 잇따랐습니다. 스케이트 아메리카 관련 기사는 모두 김연아 선수기사가
메인 뉴스로 떠올랐는데요.
'아이스네트워크(ice network)'는 "세헤라자데의 곡과 어울리는 완벽한 연기를 선보였다"면서
"의심의 여지가 없었다(The one was never in doubt)"며 극찬했습니다.
'인터내셔널 스케이팅(international figure skating)'도 "완벽한 퍼포먼스(superb performances)로
1위에 올랐다"면서 "가장 완벽한 승리자가 됐다"고 칭찬했습니다.
미국 스포츠 전문 방송사인 ESPN은 "김연아를 중심으로 아시아 선수들이 미국에서 완전히 휩쓸었다(clean sweep)"고 보도했고, LA 타임스도 "빨강과 금색이 어우러진 매혹적인 의상과 흠잡을 데 없는 완벽하고
생생한 연기가 더해지며 박수 갈채를 받았다"며 김연아의 우승 소식을 전했습니다.

피겨 스케이트의 최강국이라며 자부했던 미국에서도 이제는 김연아의 실력을 인정하는 것 같습니다.
이 기세 그대로 이어가며 다음 달 초에 있을 '컵 오브 차이나'에서도, 나아가 홈에서 열리는
'피겨 그랑프리 파이널' 대회에서도 압도적인 연기를 펼쳐줄 수 있기를 기대해 보겠습니다.

(출처:김지한의 세상바라기)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