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관광공사에서 진행중인 "대한민국 구석구석"이라는 캠페인을 알리기 위해 제작된 UCC이다.
현재 큰 인기를 모으고 있는 베토벤 바이러스 OST인 태연의 들리나요를
코믹하게 패러디하면서 자연스럽게 아름다운 배경들을 노출시켰고..
후반부 출연배우들의 인터뷰를 통해 "대한민국 구석구석"이라는 캠페인을 부각시켰다..
촬영장소 : 경기도 일영 허브랜드


‘베토벤 바이러스’의 천재 지휘자 강마에(김명민)의 명대사인 “똥덩어리”는 ‘똥덩어리 바이러스’로 재탄생 해 현재 6편까지 제작됐다.
UCC에서 강마에의 “똥덩어리”대사와 첼로 연기자 정희연의 “내가 왜”라는 외침이 절묘하게 편집돼 네티즌들의 사이에 폭발적인 인기를 모으고 있는 것.
가장 인기가 많은 시리즈는 4번째 편으로 영화‘놈·놈·놈’의 OST인 ‘Don’t let me be misunderstood’를 배경으로 제작돼 ‘똥덩어리 바이러스4-똥·똥·똥’이다.
특히 이 시리즈의 명장면은 독설을 퍼붓던 강마에가 “나 좋아해?”라고 묻는 부분으로 네티즌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받고 있다.




티스토리 툴바